로고

사단법인 새말새몸짓
로그인
  • 활동들
  • 책 읽고 건너가기
  • 활동들

    책 읽고 건너가기

    공지 [새말새몸짓 책 읽고 건너가기] 11월의 책 『노인과 바다』

    새말새몸짓 책 읽고 건너가기
    11월의 책 『노인과 바다』
    참여방법 참여하기 게시판을 이용해주세요

    목록으로

    본문

    내용 보기

    11월의 책, 헤밍웨이, <노인과 바다>


    84일 동안 고기 한 마리도 잡지 못한 고기잡이 노인의 이야기가 전해진다. 고기잡이는 아니더라도 긴 시간 자신의 삶이 팍팍하고 이룬 것 하나 없다는 느낌에 허탈한 맴을 매일 도는 사람도 있다. 84일째 되는 날 아침, 바다로 나가기 전에 노인은 “오늘은 자신이 있다”고 중얼거리며 또 배를 탄다. 팍팍하게 지쳐가는 당신, 아침에 집을 나서며 “오늘은 자신이 있다”고 중얼거리는 자신이 보이는가? “죽기까지 싸워라”는 문장을 자신의 고유한 호흡에 저장할 수 있는가? 삶은 투쟁이다. 겉모양만 다듬는 투쟁으로는 진짜처럼 살다 가기 어렵다. 겉모양이 아무리 깨져도 심장 가까이서 심장 안을 기웃거리는 그 무엇이 있다. 



    de76a50ac3a90471ac7206e06f346af2_1604157764_1823.jpg
     




    댓글목록

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